남편이 죽을뻔함

댓글 1 조회수 244 공감수 1
연휴에 진짜진짜 오랫만에 고딩친구들을 집앞서 만나고 들어왔어요.
저녁시간때가 좀 지나서 부랴부랴 집으로 들어갔드니만 현관부터 가관입니다.남편과 애들이 뭘함서 그랬는지 다 알겠더만요.
제일 히트는 남편이 부엌바닥에 널부러져 누워있는 겁니다.
뭐 하냐?그랬더니만 자기 키워주신 할머니께서 그러셨데요.남자가 부엌들어 옴 곳휴가 떨어져 죽는다고..
남편이 본인이 죽어가냐고 묻데요^^;;;;;;;;;;
진짜 곳휴를 떨어뜨려 죽이고 싶었습니다.
연휴의 짧은 자유 긴 청소와 육아,노가다 시간~어후 노노노ㅠㅠ
2020-10-12 23:29
코멘트
행남(행복남편) 16일전
0 0 댓글
ㅋㅋ ㅜㅜ ㅋㅋㅋ

사는얘기 목록

추천수 多

게시물 게재규칙 | 이용약관 | 개인정보처리방침 | 청소년보호정책 | 광고문의 | 고객센터 누구든지 정보통신망을 통하여 음란물, 지적 재산권/저작권 침해 자료, 선거법에 어긋나는 자료,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자료, 청소년 유해자료, 기타 위법 자료 등을 게시하거나 전송하는 경우 게시물은 경고없이 삭제되며, 게시자는 각 해당 법률에 따라 민·형사상의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.

BooBooLife inc. 329-85-00591, 대표 김상겸

Copyright © 부부라이프. All rights reserved.
내용증명
@로퍼미   ©2011-202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