너무 슬퍼요

댓글 0 조회수 186 공감수 0
너무 울어서 목소리가 안나오네요..
친구아들애가 고2인데..어제 자살을 했어요ㅠㅠ
친구가 이혼하고 아들 둘키우면서 힘들게 살았네요..아들둘이 의지하고 힘이될지 알았더니 큰아들이 그렇게 작은애를 많이 때리고 엄하게 굴었나봐요..엄마 힘들게 한다고 경찰공무원 공부한다고 책까지 사뒀다는데..
그 아이에 힘듬을 생각하니 목까지 불덩어리가 올라와서 내려가질않습니다.
내성적인 아이지만 밝고 활달했는데 어쩌다가 일이 이리되었는지..그아이에 외로움을 생각하니 가슴이저려서..마음이 상처에소금을뿌려 놓은듯 합니다.
장례식장 다녀와서 아들 녀석을 그냥 꼭 안아줬습니다.
아무소용없네요. 너무 바둥대고 살지말고 너무 돈돈 하지말고 너무 애쓰지 말고 한번사는인생 맘편하게 살게요
2020-10-15 21:07
코멘트

사는얘기 목록

추천수 多

게시물 게재규칙 | 이용약관 | 개인정보처리방침 | 청소년보호정책 | 광고문의 | 고객센터 누구든지 정보통신망을 통하여 음란물, 지적 재산권/저작권 침해 자료, 선거법에 어긋나는 자료,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자료, 청소년 유해자료, 기타 위법 자료 등을 게시하거나 전송하는 경우 게시물은 경고없이 삭제되며, 게시자는 각 해당 법률에 따라 민·형사상의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.

BooBooLife inc. 329-85-00591, 대표 김상겸

Copyright © 부부라이프. All rights reserved.
내용증명
@로퍼미   ©2011-2020